2020년 전기차 보조금에 대해 알아보자

현재 2020년 전기차 보조금 안이 포함된 예산안이 국회에 심사 대기중에 있다. 올해 전기차 보조금은 420만원에서 최대 900만원 까지 국가에서 지원했으며 지자체에 따라 추가적으로 보조금을 지원해서 최대 1400만원 정도 보조금을 지원받고 전기차를 구매할 수 있었다. 

그렇다면 2020년도 전기차 보조금은 얼마나 될까?

2020년 전기차 보조금 100만원 하향된 800만원 수준

오는 2020년에는 전기차 보조금이 기존 900만원에서 100만원 낮아진 800만원으로 하향조정될 전망이다. 전기차 구매 지원금이 100만원 낮아지는 대신 보조금 지급 가능 전기차 대수를 5만7백대에서 7만1천대 규모로 증가한다는 계획이다. 

아직까지 지자체 보조금 책정에 대한 소식은 없어 최대 어느정도 지원이 될지는 미지수지만 금년보다 전기차 구매에 필요한 비용이 더 많이 들어갈 것은 확실해 보인다. 

2020년 개인용 전기차 충전기 보조금 없다.

또한, 2020년 부터 개인 전용 비공용 충전기 보조금 제도를 폐지한다. 환경부에서는 고용 충전인프라가 늘어나는데다 장거리 주행이 가능한 전기차가 쏟아지면서 특정 개인만을 위한 예산투입의 효과가 떨어진다는 판단에 보조금을 폐지한다고 한다. 

하지만, 제주도를 제외한 타 지역에서는 아직 전기차 충전인프라가 잘 갖춰지지 않은 것으로 알고 있는데, 과연 이 것이 좋은 생각인지 잘 모르겠다. 특히, 2019년 부터 수소경제 로드맵을 발표하면서 수소차에 대한 지원이 강화되고 있는데, 이제와서 전기차 보급 지원이 약해지고 있는 것이 아닌가 라는 생각을 하게된다. 

물론, 전기차 생산 업체에서 보조금이 줄어드는데, 전기차 단가가 줄어들지 않는 것도 문제라고 생각한다. 연간 수만대가 팔려나가는 전기차인데, 그렇다고 일반 차보다 부품이 더 많이 들어가지 않는데 가격이 오히려 처음 전기차가 도입되었을때보다 더 높다는 것은 문제가 있다고 생각한다. 

어쨌든 정부는 전기차 단가 변동이 없음에도 불구하고 예정대로 보조금을 매년 줄이고 있는 추세이기 때문에 전기차 구매를 원하는 하는 사람들은 서둘러야 할 것으로 보인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